커뮤니티
× 로그인 회원가입 국내브랜드 해외브랜드
'너무 화려해!' G90 내부 모습 최초 포착
2021.12.13 | 조회수 230

내년 출시 예정인 제네시스 신형 G90의 실내가 처음 공개됐다.

신형 G90은 최근 외부 디자인을 공개해 큰 관심을 모은데 이어, 유튜브 ‘Shorts Car’이 내부 모습을 촬영한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는 G90의 실내 편의 시설과 1열, 2열의 다양한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G90은 이면 도로에 주차된 상태였으며, 검은색 계열 페인트로 칠해져 있다. 전면의 대형 그릴과 두 줄 헤드램프, 후면의 새로운 LED 테일램프와 한 쌍의 라이트 바 등을 볼 때 신형 G90으로 보인다. 

차량은 프로토타입이며 내부 일부는 검은색 천으로 덮여있다. 제네시스가 아직 G90의 실내를 공개하지 않은 만큼, 실내가 처음 목격됐다는 것은 의의가 있다. 1열에선 확연히 달라진 2 스포크 스티어링 휠이 보인다. 인포테인먼트와 디스플레이는 모두 가림막으로 덮여있으며, 기어 스틱은 없어진 것처럼 보인다. 제네시스는 앞선 신형 G80에서 이미 기어 스틱을 없앤 바 있다. 

G90에는 총 3개의 디스플레이가 있는데, 그중 하나는 중앙에, 나머지 둘은 1열 시트 뒤에 장착됐다. 뒷좌석에도 다양한 조종 기능이 보이며, 이는 2열을 중시하는 럭셔리 세단임을 드러내는 것이다.

내부는 베이지색 투톤 가죽으로 마감됐으며, 후면이 특히 고급스러워 보인다. 한 쌍의 플러시 시트가 다양한 시트 조정 기능을 갖춘 대형 센터 콘솔 양쪽에 위치하며, 앞과 동일한 회전식 컨트롤 다이얼과 대형 디스플레이가 있다.

댓글
목록